아이유의 네 가지 얼굴을 연달아 만난다! 영화 <페르소나>

By 2019/03/31 movie

still_51-(2)

 

아이유의 네 가지 얼굴을 연달아 만난다! 영화 <페르소나>

지난 27일 여의도에 위치한 콘래드 서울 호텔에서 영화 <페르소나>의 제작보고회가 진행되었다. 이 자리에는 배우 이지은, 제작자 윤종신, 임필성 감독, 전고운 감독, 김종관 감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영화 <페르소나>는 이경미, 임필성, 전고운, 김종관 4명의 감독이 페르소나 이지은(아이유)를 각기 다른 시선으로 풀어낸 총 4개의 단편 영화 묶음으로 구성된 오리지널 시리즈이다.

<페르소나>에서 영화배우로서 가능성을 보여준 배우 이지은은 네 명의 감독과 시리즈로 연달아 촬영하면서 힘든 점은 없었냐는 질문에 “단기간 안에 네 가지 캐릭터를 연기해야 하는 것이 큰 도전이었고, 제가 그동안 만나보지 못했던 독특한 캐릭터라 신선했다. 그만큼 오래 기억에 남는 작품이 될 것 같다”며 솔직한 소감을 밝혔다.

제작자 윤종신씨는 영화의 시작에 대해 “제 철학은 노래, 영화, 광고, 드라마 모두 이야기이다. 그래서 이야기가 궁금해서 네 감독님의 단편 영화들을 봤는데 너무 재미있고, 시간이 너무 빨리 가더라. 이 작품들을 그냥 지나치고, 쉽게 어디서든 볼 수 있을 정도로 가볍게 여겨지는 것이 너무 아까웠다. 그리고 감독님들이 단편 영화를 만들 때 창의력이 더 빛나는 것 같아 이 프로젝트를 제안하게 되었고, 회의 도중에 네 명의 감독과 한 명의 배우라는 아이디어가 떠올랐고, 이지은이라는 배우도 갑자기 떠오르게 되어서 이렇게 진행하게 되었다.”며 영화의 시작을 밝혔다.

그리고 넷플릭스라는 플랫폼과 협업하게 된 배경에 대해서도 제작자 윤종신씨가 솔직한 이야기로 답했다. “오랜 기간 동안 고민하고 제작하는데 비해 영화나 음악들은 공개되는 시점에서 바로 성공의 여부가 결정되고 판단되는 것들이 제작자 입장에서 허무하고 안타까움을 많이 느꼈다. 그래서 영원한 세일즈 기간을 가질 수 있는 OTT (over the top: 셋톱박스 없이도 미디어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는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을 생각하게 되었고, 그 중에서도 넷플릭스의 맞춤형 제안 서비스라면 더욱 길게 이 작품의 피드백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 생각했다. 넷플릭스를 통해 더 오래 더 많은 대중들에게 작품을 보여드릴 수 있는건 굉장히 행운이다.”며 이야기 하였고, 설레는 마음 또한 감추지 않았다.

한 명의 배우, 네 명의 감독이 선보이는 네 가지 이야기의 다채롭고 신선한 매력을 한껏 발산한 <페르소나>는 4월 5일 오직 넷플릭스에서 만나볼 수 있다.

Information

제목: 페르소나 (Persona)

연출/각본: 이경미, 임필성, 전고운, 김종관

출연: 이지은

제공: 넷플릭스 (Netflix)

제작: 미스틱스토리

공동제작: 기린제작사

기획: 윤종신

공개: 2019년 4월 5일

공식사이트: www.netflix.com/Persona

…………………………………………….

Editor _ Lee Yu Kyung (Kyra)

You Might Also Li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