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폐아와 변호사의 소통을 그린 영화, <증인>

By 2019/01/10 movie

 

po

지난 1월 10일 따듯한 감동을 선사하는 영화 <증인>의 제작보고회가 건대 롯데시네마에서 진행되었다. 이 날 배우 정우성, 김향기와 이한 감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자폐아 ‘지우’ 역을 맡아 연기를 준비하는 과정이 쉽지 않았다던 김향기씨는 “지우를 준비하면서 자유롭게 지우를 표현하는 것에 중점을 뒀다. 지우는 겉 표현보다는 속으로 상황마다 많은 감정과 생각을 하는 아이였기에 은연 중에 나오는 손동작이나 표정의 디테일함을 살리려 노력했다”며 느낀 점을 전했다.
더불어 사건의 유일한 증인 자폐아 역의 김향기씨는 지우 캐릭터를 준비하면서 신경 쓴 점을 묻는 질문에 “처음 제가 느낀 지우의 매력을 어떻게 하면 잘 보여줄 수 있을지에 대해 고민을 많이 했다. 관객분들이 영화를 보면서 지우와 소통하고자 하는 마음이 생기길 하는 마음에 대해 생각을 많이 했다”고 답했다.
이전의 강한 역할만 해온 정우성씨는 이번 영화를 통해 다른 느낌의 역할을 맡아 “새해를 따듯하게 보낼 수 있는 영화인 것 같다. 전작의 센 캐릭터들에 비해 시나리오를 처음 받고 굉장히 치유받는 느낌을 받았다”며 “이 따듯함이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필요한 것이 아닐까”라고 소감을 밝혔다.
<우아한 거짓말>, <완득이> 등 마음을 울리는 영화들을 일관되게 작업해온 이한 감독은 영화 <증인> 연출 및 제작에 대해 “제 상황에 제일 관심 있고 재미있게 다가오는 것이 이러한 내용들인 것 같다. 있는 그대로 감정을 연출하다 보니 영화 장르가 일관되도록 나타나게 되었다”고 전했다. 이에 배우 정우성씨는 “감독님은 타고난 성향이 따뜻하신 분 같다. 본인의 성향에 맞는 작품을 찾아내는 것이 이한 감독님의 색이다. 앞으로도 따듯한 영화를 많이 연출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사회를 향한 따듯한 시선과 섬세한 연출이 돋보이는 영화 <증인>은 다가오는 2월 관객들에게 치유를 선사할 예정이다.
Information
제목: 증인
감독: 이한
출연: 정우성, 김향기, 이규형, 염혜란, 장영남, 박근형 등
제공/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
개봉일: 2019년 2월

……………………………

Editor _ HaSungKim (claire)

You Might Also Like